s

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떡 전문가 [선물세트] 오디약과
31000
0원
-%
원산지상품정보제공고시 참조
배송비3,200원 (50,000원 이상 구매 시 무료)
인증
h001
    상품 옵션
    상품

    [필수] 옵션을 선택하세요

    옵션선택
    정기결제
    구매방법
    배송주기

    정기배송 할인 save

    • 결제 시 : 할인
    상품 목록
    상품명 상품수 가격
    [선물세트] 오디약과 수량증가 수량감소 31000 (  0)
    총 상품금액 0
    장바구니 구매하기 예약주문 정기배송 신청하기 현재 생산자가 수확중인 상품입니다
    은은하게 배인 달콤함
    전통 디저트 오디약과


    시장마다, 동네마다 있는 작은 떡집들. 50년 전 경북 영천의 한 시장에 ‘서울떡집’이란 작은 가게가 문을 열었습니다. 국산 쌀을 이용해 만든 쫄깃한 떡이 입소문을 낳았고 단골을 불렀어요. 그렇게 서울떡집은 3대에 걸쳐 떡 레시피를 계승했고, 현재 장태자 컨비니언이 ‘시루와방아’라는 이름으로 50년 전통을 이어가고 있습니다.




    “처음 떡 장사를 시작할 때는 중노동이라고 불릴 정도로 정말 힘이 많이 들었습니다. 전부 수공업이었거든요. 80kg 쌀 가마니를 열 가마니, 스무 가마니씩도 옮겼어요. 지금은 부모님께서 운영하시던 방앗간이 아닌 현대화된 공장에서 위생적으로, 현대식으로 떡을 생산하고 있습니다.”
    첨단 시설에서 생산되는 떡이지만, 떡을 만드는 재료와 레시피는 옛 전통을 그대로 이어가고 있습니다. 서울떡집이 그랬듯, 장태자 컨비니언은 쌀가루, 밀가루, 소금, 설탕 등 기본 재료로 고소하고 담백한 전통 디저트를 만들어요.






    장태자 컨비니언이 자신 있게 선보이는 대표 디저트는 오디약과입니다.
    오디약과는 이름 그대로 뽕나무열매인 오디를 활용해 만든 약과예요. 오디를 저온 발효 숙성시킨 후 착즙한 오디청을 약과에 넣어, 은은하면서도 깊은 단맛을 더했습니다. 그리곤 대추와 호박씨로 고명을 얹어 고소함과 식감을 추가했습니다. 자극적이지 않은 단맛에 고소함까지 맛볼 수 있어 남녀노소 모두 부담없이 즐길 수 있어요.
    “밀가루에 오디청을 넣어 반죽을 빚습니다. 1~2시간 숙성 후 반죽을 밀대로 밀어 얇게 핀 후 쿠키 틀로 한 개씩 각각의 모양을 찍어냈어요. 한 입에 딱 들어가는 크기로 만들었습니다.”


    “기존의 약과와 다르게 하나 하나 손수 만들다 보니 모양이 일정하지 않아요. 하지만 맛은 절대 떨어지지 않습니다. 특히 오디가 들어가 몸에도 좋고 맛도 좋은 영양 간식입니다.”
    01
    어떻게 보관하나요?
    직사광선을 피해 서늘한 상온에서 보관해 주세요. 유통기한은 제조일로부터 1년입니다.
    02
    어떻게 배송하나요?
    구성 : 오디약과 800g(59개 내외), 1박스
    포장 : 선물 박스 + 보자기포장




    상품정보제공고시

    식품의 유형과 유통기한 등을 알 수 있습니다.

    1. 제품명

      상세페이지 참조

    2. 식품의 유형

      상세페이지 참조

    3. 생산자 혹은 수입자

      상세페이지 참조

    4. 소재지

      상세페이지 참조

    5. 제조연월일, 유통기한 또는 품질유지기한

      상세페이지 참조

    6. 포장단위별 용량(중량), 수량, 크기

      상세페이지 참조

    7. 원재료 및 함량

      상세페이지 참조

    8. 소비자안전을 위한 주의사항

      상세페이지 참조

    9. 소비자상담 관련 전화번호

      1544-4307

    주식회사 컨비니는 통신판매중개자이며, 통신판매의 당사자가 아닙니다. 상품, 상품정보, 거래에 관한 의무와 책임은 판매자에게 있습니다.

     

    리뷰

    게시물이 없습니다

    리뷰쓰기 모두보기

    Q&A

    게시물이 없습니다

    문의하기 모두보기




    WORLD SHIPPING

    PLEASE SELECT THE DESTINATION COUNTRY AND LANGUAGE :

    GO
    close